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 다양한 주제와 정보에 대해 자유로운 의견을 교환하세요! 베팅에 도움이 되는 베팅 전략, 뉴스, 분석 자료와 같은 다양한 정보를 공유할 수 있습니다.

제목김정은 “‘전쟁시 대한민국 완전 점령해 공화국 편입’ 헌법 반영 하겠다. 만만히니 한국이?2024-01-16 15:40
작성자

mb-file.php?path=2024%2F01%2F16%2FF605_b2.pngmb-file.php?path=2024%2F01%2F16%2FF604_b1.png

 

연초부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남북한 강대강 대결 구도를 본격화하고 있다.

신형 극초음속 미사일 발사와 같은 무력시위로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감을 고조시키면서

내부 결속을 위해 남한을 제1 주적이라 재차 밝히며 전쟁도 불사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내고 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5일 헌법에 “전쟁이 일어나는 경우에는 대한민국을 완전히 점령·평정·수복하고

공화국 영역에 편입시키는 문제를 반영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평양에서 열린 최고인민회의 시정연설에서 영토 조항을 반영해 헌법을 개정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렇게 말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6일 보도했다.

그는 “공화국이 대한민국은 화해와 통일의 상대이며 동족이라는 현실모순적인 기성개념을 완전히 지워버리고 철저한 타국으로,

가장 적대적인 국가로 규제한 이상" 주권행사 영역을 정확히 규정짓기 위한 법률적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주민들이 ‘삼천리금수강산’, ‘8천만 겨레’와 같이 북과 남을 동족으로 오도하는 잔재적인 낱말들을 사용하지 않는다는 것과

“대한민국을 철두철미 제1의 적대국으로, 불변의 주적으로 확고히 간주하도록 교육교양사업을 강화한다는 것을 해당 조문에 명기하는 것이 옳다”고 강조했다.

또 “헌법에 있는 북반부, 자주, 평화통일, 민족대단결이라는 표현들이 이제는 삭제되어야 한다”면서

이러한 문제들을 반영하여 공화국 헌법이 개정되어야 하며 다음번 최고인민회의에서 심의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동족, 동질관계로서의 북남조선, 우리 민족끼리, 평화통일 등의 상징으로 비쳐질수 있는 과거 시대의 잔여물들을 처리하기 위한 실무적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시했다.

 북남교류협력의 상징으로 존재하던 경의선의 우리측 구간을 회복불가한 수준으로 물리적으로 완전히 끊어놓는 것을

비롯하여 접경지역의 모든 북남 연계조건들을 철저히 분리시키기 위한 단계별 조치들을 엄격히 실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